조인성·박정민, 류승완 감독과 재회…'휴민트' 출연

입력
2024.06.13 17:23

'휴민트', 본격 프로덕션 돌입
조인성·박정민·박해준·나나 캐스팅

'휴민트'가 조인성 박정민 박해준 나나의 캐스팅 소식을 전했다. 아이오케이컴퍼니, 샘컴퍼니, 플레오이엔티,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제공

'휴민트'가 조인성 박정민 박해준 나나의 캐스팅 소식을 전했다. 아이오케이컴퍼니, 샘컴퍼니, 플레오이엔티,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제공

'휴민트'가 배우 조인성 박정민 박해준 나나의 캐스팅 소식을 전했다.

배급사 NEW 측은 13일 "'베테랑2' 개봉을 앞둔 류승완 감독이 차기작 '휴민트' 캐스팅을 마무리 짓고 본격적인 프로덕션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휴민트'는 블라디보스토크 국경에서 발생하는 범죄를 파헤치다 격돌하게 되는 남북한 비밀 요원들의 이야기를 그린 첩보 액션 영화다. '죽거나 혹은 나쁘거나' '모가디슈' '밀수' 등을 통해 사랑받은 류 감독의 새로운 작품에 이목이 집중된다.

조인성이 한국 국정원 조과장 역을 맡는다. 그는 류 감독의 전작 '모가디슈'와 '밀수'에서 활약한 바 있다. 박정민은 북한 국가보위성 조장 박건 역을 연기한다. 조인성 박정민은 '밀수'에서 한 차례 호흡을 맞췄다. 두 사람은 '휴민트'에서는 더욱 견고하고 밀도 있는 케미스트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박해준은 '서울의 봄' 이후 영화 차기작으로 '휴민트'를 선택했다. 그는 블라디보스토크 북한 총영사 황치성 역을 맡았다. 나나는 북한 식당 종업원 채선화 역을 맡아 매력적인 연기를 예고했다. 조인성 박정민 박해준 나나는 신선한 매력과 케미스트리를 완성해 나갈 예정이다.

정한별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